Q&A
센터 이야기 > Q&A
제목을 입력하세요.나의 소원은 대한의 독립이오/김 구(일제 강점기 도중) 덧글 0 | 조회 4 | 2020-07-19 16:09:03
범준  
나의 소원은 대한의 독립이오/김 구(일제 강점기 도중)
결혼 전에는 눈을 크게 뜨고 찾고 결혼한 후엔 눈을 반만 떠라.
눈물 젖은 빵은 먹어 본 사람만이 그 진가를 안다. - A. 링컨
아버지 한 사람이 백명의 학교 스승보다 낫다. ―조지 허버트(英 시인, 1593∼1633)
같은 1달러라도 교회에 가져 갈 땐 커 보이고 가게에 가져갈 땐 작아 보인다. ―F.C.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